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제99주년 광명 3·1운동 기념식 개최
사진=광명시청

광명시가 3.1독립만세운동 제99주년을 맞아 1일 광명지역의 3·1운동 최초 발상지 광명온신초등학교에서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광명시립합창단의 독립군가 합창, 온신초 졸업생 강석근씨의 3·1절운동 경과보고, 안성근 광명문화원장의 기미독립선언서 낭독으로 이어졌다. 안정욱 아리랑예술단은 일제의 탄압 속에서 우리나라를 지켜냈던 3·1 운동 애국지사들의 삶과 정서를 형상화한 '3·1 운동 진혼무', 3·1 운동을 이끌었던 애국지사 유지호의 후손인 유희왕씨의 3·1절 노래제창과 선창으로 참가자 모두가 만세삼창을 외치기도 했다.

이춘표 부시장은 "우리 조상들이 국운상실의 아픔 속에서도 대동단결을 통해 위기를 극복해 왔듯이 하면 된다는 자신감을 갖고 전진의 발걸음을 잠시도 멈취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이어 "99년 전 우리 선조들이 일제의 강점아래 조국의 독립을 위해 한마음으로 뭉쳤던 정신으로 다시 한번 3·1운동과 같은 민족적 저력을 보여줘야 할 때"라고 덧 붙였다.

한편 제99주년 '광명 3.1운동 기념식' 행사에는 당시 광명의 3·1 운동을 주도했던 애국지사 후손인 김충한씨를 포함한 광복회원들이 참석해 행사의 의미를 더해 주기도 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