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연예]라붐 솔빈, 장애이해드라마 출연
사진=글로벌에이치미디어

라붐 솔빈이 장애이해를 위해 재능기부에 나섰다.

솔빈은 오는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금요일 오전 11시50분부터 KBS2를 통해 방송되는 2018 장애이해 드라마 ‘반짝반짝 들리는'에 출연료를 받지 않고 출연한 것.

'반짝반짝 들리는'은 장애 인식 개선을 위한 장애이해 드라마로 올해로 10회를 맞았다. '반짝반짝 들리는'은 아이돌 그룹 멤버인 이수아(라붐 솔빈)와 청각장애인 주현성(빅스 홍빈 분)과 짝꿍이 되면서 벌어지는 버라이어티한 학교생활을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그렸다.

이 밖에도 솔빈을 비롯한 라붐 멤버들이 출연해 걸그룹으로서의 연기와 무대를 선보였으며 배우 정선경, 개그맨 김재욱, 치과의사 김형규가 우정 출연해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 전망이다. 이와 함께 배우 홍석천, 개그맨 정성호, 안일권, 특별 출연해 좋은 의미를 함께 나누며 또한 방송 후 교육부를 통해 전국 중고교 학생들의 장애인이해교육에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라붐의 솔빈은 SBS 주말특별기획 '착한마녀전'에서 얄미운 시누이 봉천지로 익살스런 표정과 능청스런 연기로 극에 활기를 불어 넣고 있으며 예능, CF 등 종횡무진 활약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