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웰빙]광명개인택시 늘푸른소나무 봉사단, 저소득층 이웃 라면 100박스 전달
사진=광명시청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지난 7일 광명개인택시 늘푸른 소나무 봉사단(단장 이영섭)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을 위하여 시립 광명푸드뱅크·마켓 행복바구니에 라면 100박스를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라면 전달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김순자 대한적십자사 광명지구협의회장, 이영섭 늘푸른소나무 봉사단장 등 40여 명이 참석해 이웃 사랑에 동참했다.

늘푸른 소나무 봉사단은 광명에서 개인택시를 운영하는 운전자들이 자발적으로 조직한 자원봉사단체로, 지역 내 노인, 장애인 등 교통약자의 이동권, 접근권 향상을 위해 2012년 창단되어 현재 30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봉사단은 매년 지역 내 저소득층을 위해 후원하고 있으며 이번 라면 후원을 위해 봉사단원들이 회비를 십시일반 모아 라면 100박스를 마련했다.

박승원 시장은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을 준 늘푸른 소나무 봉사단에 감사드린다"며 "행복바구니 이용자들이 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받아 더불어 풍족한 지역사회를 만들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더 많은 시민들이 행복바구니를 통해 도움을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