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문화]'DJ DOC, 쿨, 코요태, 김원준' 타임슬립 슈퍼콘서트 개최
사진=오드아이앤씨

1990년대 가요계를 풍미한 네 팀의 무대를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연 <타임슬립 슈퍼콘서트>가 오는 22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DJ DOC, 쿨 이재훈, 코요태, 김원준 등이 한자리에 모이는 것.

지난해에 처음 열린 <타임슬립 슈퍼콘서트>는 쟁쟁한 가수들의 무대가 연달아 펼쳐지는 연말 공연 중 단연 압도적인 예매율을 기록했다. 올해는 더 크고 화려해진 무대에서 DJ DOC, 쿨 이재훈, 코요태, 김원준 네 팀의 대표곡들로만 채워지는 무대가 준비됐다. 누구나 따라 부를 수 있는 메가 히트곡들만으로도 3시간을 훌쩍 넘길 수 있는 공연이다.

DJ DOC는 1994년 '슈퍼맨의 비애'로 데뷔해 '겨울 이야기', '미녀와 야수', '여름 이야기', '런투유', '나 이런 사람이야'까지 히트곡들을 쏟아낸 3인조 힙합그룹이다. 쿨은 1994년 데뷔, '운명' '해변의 여인' '점보맘보' 등 여름 시즌송의 원조다. 댄스 뿐 아니라 이재훈의 미성이 돋보이는 발라드 넘버까지 폭넓은 장르에서 고루 사랑을 받았다.

코요태는 국내 최장수 혼성댄스 그룹 중 하나로 '순정' '실연' 등 마이너 댄스곡으로 큰 사랑을 받은 팀이다. 김원준은 1992년 '모두 잠든 후에'로 데뷔해 '언제나', '너없는 동안', '쇼(SHOW)' 등의 히트곡 뿐 아니라 각종 드라마와 예능 등에서도 두드러진 활약을 펼쳤던 원조 만능 엔터테이너이기도 하다.

<타임슬립 슈퍼콘서트> 공연기획사 오드 아이앤씨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공연을 준비하며 보다 강력해진 라인업과 화려해진 무대로 팬들의 기대에 보답하기 위해 네팀의 뮤지션들이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연말 종합선물세트 같은 무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