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금천구소식
[행정]금천구, 2019년 1월 1일자 행정조직 개편 단행
사진=금천구청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기해년 새해 새로운 조직으로 주민을 찾아간다.

구는 소통을 통해 위기 및 갈등관리를 강화하고자 감사담당관을 민원감사담당관으로 변경하고, 통합민원지원센터팀을 신설한다.

또한 지역 발전 3대 현안인 신안산선 개통, 대형종합병원 설립, 공군부대 이전을 담당하는 실무부서와 정책부서가 함께 핵심정책을 추진해 실행력을 극대화하는 금천행복도시지원단을 TF조직으로 신설한다.

일상에서 문화를 누리는 문화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기존 행정지원국을 행정문화국으로 정비하고 문화체육과 업무를 강화한다. 이를 통해 문화도시 비전선포, 서서울 미술관 건립, 제2문화체육센터 건립 등 주요 문화정책 추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을과 협치를 융합함으로써 혁신 정책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기획예산과에 설치하는 혁신공모팀은 구(區)단위 혁신정책 컨트롤타워 역할을 한다. 마을자치과에 설치한 금천1번가팀은 주민자치회와 협업해 동(洞)단위 혁신정책 촉진자 역할을 맡는다.

이밖에도 생애주기별 복지지원 체계 고도화를 위해 사회복지과는 어르신장애인과로 변경하고 인생이모작팀을 신설하며, 여성보육과는 여성가족과로 정비하고, 아동청년과를 신설한다.

아울러, 업무 제자리 찾기를 통해 효율성을 극대화한다. 기존 3개부서로 흩어져있던 스마트도시팀, 정보통신팀, 전산관리팀은 홍보디지털과 1개 부서로 모은다. 도시농업팀은 공원녹지과로 사회적경제팀은 지역경제과로 재배치한다.

이번 민선 7기 첫 조직개편은 외부 용역업체가 아닌 조직 내에서 자치적으로 총 7번의 그룹별 토론을 거쳐, 금천의 주요 현안을 해결할 수 있는 소통, 지역, 문화, 혁신이라는 4대 키워드를 찾아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민선7기 초선 구청장으로서 구민께 드렸던 소중한 약속을 지키고자 조직개편을 단행했다"며 "거듭난 행정조직으로 동네방네 행복도시 금천을 만들어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