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김포시
[환경]김포시, 대규모 점포 및 대형마트 1회용 비닐봉투 사용 금지
사진=김포시청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비닐봉투 사용 억제를 위한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개정안이 2019년 1월 1일 시행됨에 따라 1회용 비닐봉투 규제대상 업체에 대해 홍보기간을 거쳐 집중 점검할 계획임을 밝혔다.

그간 대규모점포, 슈퍼마켓은 1회용 비닐봉투를 유상으로 제공하는 것이 가능했지만 올해 1월 1일부터는 유상제공이 금지 되며 이들 매장은 재사용 종량제봉투, 장바구니, 종이봉투 등을 1회용 비닐봉투 대체품으로 사용해야 한다.

또 비닐봉투 다량 사용업종이었으나 현재 사용억제 대상 업종에 포함되지 않았던 제과점도 1회용 비닐봉투의 무상제공이 금지된다. 김포시에서는 3월까지 계도기간을 두어 안내문 발송 등 집중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김동수 자원순환과장은 "환경과 미래세대를 위해 좀 불편하더라도 1회용품 사용을 실질적으로 줄이는 것이 필요하다"며 "1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친환경 소비문화 확산을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