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오산시
[행정]오산시, 2019년 자체감사 운영계획 수립
사진=오산시청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사후 적발 및 처분 위주의 감사를 탈피하고 사전 예방 감사활동을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행정·창의와 활력이 넘치는 공직풍토를 실현하고자 '2019년 자체감사 운영 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2019 자체감사 운영 계획에는 크게 정기 종합감사, 특정감사, 일상감사로 나뉜다. 정기종합감사는 사업소를 대상으로 시정 주요시책 및 현안사항 추진 실태와 불합리한 행정 제도, 무사안일한 자세의 업무 기피자 등을 감사한다. 특정감사는 종합감사 시 심층적 접근이 어려운 취약분야에 대한 감사이며, 일상감사는 행정 시행착오 등의 예방을 위한 감사다.

특히 특정감사에서는 신규 민간위탁사무중 보조금 부정수급 근절을 위해 보조금용도 외 사용관련 감사를 실시하고, 일상감사는 불필요한 예산낭비를 제거하며, 재정운영의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등 감사의 실효성 확보에 주안점을 둘 방침이다.

아울러 시는 시민이 공감하는 '청렴한 오산' 구현을 위해 청백-e시스템, 자기진단제도, 공직자 자기 관리 시스템을 운영해 공직비리 사전예방과 청렴도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예방 감사 운영을 위한 특수시책인 '맞춤형 건설기동컨설팅단' 제도로 사업계획 수립부터 준공까지 공사감독 전문기술단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는 내실화 있는 사업을 추진해 건설 청렴도 이미지 정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초 조직개편을 한 오산시의 이정묵 감사담당관은 "민선7기 2년차의 무사안일, 복지부동이 더 이상 공존하지 않도록 강력한 자체감사로 공직기강을 확립, 보다 청렴한 오산을 만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