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용인시
[사회]용인시, 어린이 등하교길 안전 위해 보행지도사 동행
사진=용인시청

용인시(시장 백군기)가 관내 초등학교 저학년생의 등하굣길 안전을 위해 보행안전 지도사 58명을 18개 학교에 파견했다.

이들은 지난달 18일부터 처인구 용마초 등 관내 18개교에 배치돼 1명당 5~8명의 어린이들에게 횡단보도 건너는 방법을 알려주고 학교 주변 위해요소를 예찰하는 등 교육‧지도하고 있다. 각 학교에서는 지도사 동행이 필요한 학생 320명을 선정했다.

이와 관련 시는 5일 시청 컨벤션홀에서 백군기 용인시장, 시민안전담당관 등 시관계자와 보행안전지도사 58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행안전지도사 안전결의대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선 지도사들이 결의문을 낭독하며 어린이 교통사고, 유괴 등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안전지도 활동을 강화키로 했다.

백 시장은 "어린이의 안전한 통학으로 학부모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보행안전지도사를 파견한 것"이라며 "앞으로 어린이 안전을 위한 지원을 확대해 용인시에 안전문화를 확산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