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투니버스, 애니메이션 제작투자 본격화첫작품, '큐티냉장고' 10억원 투자

애니메이션 채널 투니버스가 애니메이션 제작 투자를 본격화할 예정이라고 지난 7일 밝혔다.

올 첫작품은 올리브 스튜디오가 제작하는 '큐티냉장고'로 지난 달 계약을 완료한 상태로 투자금액은 전체 제작비의 35% 수준인 약 10억원이다.

'큐티냉장고'는 11분짜리 26편으로 이루어진 풀 3D 디지털 애니메이션으로 총 제작비는 약 30억 원이다. 투니버스는 제작에 대한 투자 이외에도 작품의 공동기획과 포스트 프로덕션, 방송 마케팅 및 사업도 진행한다.

이 작품은 냉장고 안에서 볼 수 있는 친근한 소재의 독특한 캐릭터들이 어울려 살아가는 데 필요한 가치와 교훈을 배워나가는 이야기. 다양한 해프닝 속에서 '책임감, 분별력, 포용력, 담대함, 결단력…' 등 52가지의 다양한 품성을 재미 속에서 자연스럽게 배워갈 수 있도록 했다. 

투니버스의 장진원 본부장은 "지난 1년 여 간 애니메이션 제작 투자를 계획하고 투자 작품을 모색해 오던 중 올해 첫 작품으로 '큐티냉장고'를 선정했다"며, "올해 3편 이상의 작품에 투자 및 프로모션 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계획인데, 한국 애니메이션 활성화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아이컬쳐뉴스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컬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