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김포시
[웰빙]김포시, 장애인을 위한 자연친화 산림교육 실시
사진=김포시청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오는 13일부터 솔터힐링 숲체험원에서 특수교육기관인 새솔학교와 산림교육 운영 협약을 체결하고 장애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숲체험 교육을 시범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장애인의 산림복지 교육기회를 확대하고 차별 없이 누구나 숲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추진됐다. 거리·공간적 제약으로 숲체험 기회를 접하기 어려웠던 장애 초등학생 1학년 총12명을 대상으로 5월 13일부터 11월 25일까지 매주 월요일마다 정기적으로 산림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애벌레 관찰, 지렁이 흙놀이, 도토리 굴리기 등 계절마다 즐길 수 있도록 교육 내용을 기획하였으며, 안전하고 체계적인 숲교육 운영을 위해 전문적 지도를 위한 유아숲지도사를 두 명 배치하고 인솔교사의 동행 하에 진행할 예정이다.

조재국 공원녹지과장은 "산림교육을 통한 신체적, 정신적 치유 능력이 큰 만큼 아이들의 자연친화적 정서함양과 사회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지속적으로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으로 숲교육 기회를 확대하고 누구나 차별 없이 산림복지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