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안양시소식
[사회]안양시, 공공 무선인터넷 16곳 추가 구축 총 253개소 증가
사진=안양시청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이달 초 관내 버스정류장을 비롯한 16개소에 공공와이파이존을 추가 구축, 정보이용 쉼터로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추가 구축된 버스정류장은 비산사거리, 인덕원역, 안양역, 명학역, 안양아트센터 광장, 시외버스정류장 등 버스승객들이 특히 많은 13개소다. 나머지 3개소는 병목안캠핑장, 평촌인라인스케이트장, 명학공원 등 시민들이 즐겨 찾는 여가시설이다.

16개소가 추가됨에 따라 안양의 공공와이파이존은 253개 지역으로 늘어나게 됐다. 시·구청, 동행정복지센터, 시립도서관, 청소년수련관 등 공공시설과 중앙공원, 마을버스, 시외버스정류장 등 실내외를 가리지 않고 증가하는 상황이다.

이와 같은 시설을 찾는 시민들은 모바일 폰이나 무선기능이 장착된 컴퓨터로 별도 통신요금 없이 무선인터넷을 즐기고 있다. 무선망이 설치된 곳으로부터 반경 50m까지 이용가능한 상태다. 시는 최근 몇 년째 무선와이파이존 구축을 꾸준히 추진해오고 있다.

최대호 시장은 "스마트폰 대중화와 4차 산업혁명 및 5G시대를 맞아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공와이파이존 구축을 지속해 통신복지를 실현하겠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과 저소득층 거주지를 고려하고, 특히 빅데이터 분석자료를 최대한 활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