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시흥시
[사회]시흥시, 경기도와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안심드림 사업 추진
사진=시흥시청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재난 취약계층에 소화기와 화재감지기를 지원하는 화재예방 안심드림 사업을 추진한다.

경기도가 선정한 2019년 일자리 정책마켓 사업인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안심드림 사업은 재난취약계층 5,000세대에 소화기 및 화재감지기를 지원하는 내용이다. 시흥시는 지원 대상자 선정을 위해 18개동 주민센터에서 선정작업을 진행한다.

경기도 '일자리 정책마켓'은 도내 시군 및 공공기관이 발굴한 일자리사업 중 확산 필요성과 효과가 높은 정책을 경기도가 구매(도비 지원)해 시·군에 확산하는 방식으로, 민선 7기에 처음 시도하는 사업이다. 시흥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안심드림사업'과 함께 가평, 군포, 과천, 김포, 남양주, 안산, 포천 9개 시군에 20억원과 경기도시공사,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2개 공공기관에 5억원을 지원한다.

시에서는 재난취약계층인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독거노인, 다문화가족, 장애인, 청소년 가장세대, 한부모가족, 그밖에 시흥시장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5,000 세대에 소화기와 화재감지기를 지원한다. 더불어 소방교육도 진행해 화재가 없는 따뜻하고 안전한 시흥을 만들 계획이다.

이번 일자리 정책마켓 공모사업 제안자인 이선현 시민안전과 기동안전점검팀장은 "재난취약계층 화재예방 안심드림사업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세대에게 화재예방 및 대처를 위한 소화시설을 설치하고 소방교육을 실시하는 것"이라며 "사회적 협동조합과 함께 지역 내 일자리 창출과 시민의 안전을 함께 책임져 나가겠다"고 밝혔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