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W3, 챔피언 벨트 획득은 누구?그루비 vs 장재호, 박빙의 승부 될 듯

마누엘 쉔카이젠 선수(이하 그루비)가 오는 14일 장재호 선수와  '마시는 산소수 W3' 대회 결승전에서 맞붙게 됐다.

지난 시즌 초대 챔피언에 오르면서 세계 최강임을 증명한 그루비. 챔피언 거부권 행사로 장재호에게 챔피언의 자리를 다시 내주면서 도전자로 내려갔지만 그의 플레이의 위력은 변함이 없었다.

준결승이 펼쳐진 지난 7일 삼성동 히어로 센터에서 그루비는 파란을 일으키면서 3라운드까지 올라온 'shy' 박철우를 맞아 3:2로 역전승을 거두고 결승전에 진출하는데 성공했다. 5전 3선승제로 벌어진 이 날 경기에서 박철우는 전략으로 그루비는 빈틈없는 공격으로 경기를 진행하면서 이들의 플레이를 보기위해 찾아온 워3 팬들을 열광의 도가니로 몰고 갔다.

두 선수는 역전에 역전을 거듭했다. 5경기 에코 아일에서 벌어진 마지막 경기에서 그루비는 팽팽했던 시점에서 과감한 상대 본진 공격 후에 박철우에게 공격을 오도록 유도를 하고 자신은 뒤로 돌아서 상대에게 역습. 병력을 잡아내면서 3:2의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그루비는 2월 14일 수요일 지난 시즌 챔피언 장재호와의 빼앗긴 챔피언 자리를 되찾기 위한 운명의 한판 승부를 펼치게 됐다.

이정민 기자  com423@paran.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