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용인시
[웰빙]용인시, 용인정수장 등 5개 수도시설 전기 절약 동참
사진=용인시청

용인시(시장 백군기)가 전기를 아낀 만큼 인센티브를 받는 전력 수요자원 거래시장에 용인정수장 등 상수도시설 5곳이 참여한다고 31일 밝혔다.

수요자원 거래시장은 산업통상자원부가 피크시간대 전력 소비를 줄이기 위해 수요 관리를 하는 친환경 에너지 정책으로 나왔다. 이곳에선 대규모 전력 소비자가 미리 감축량을 정해 전기를 아껴 쓰면 한국전력거래소가 그만큼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 4월 이 사업 관리자인 씨에스위더스(주)와 6월부터 2022년11월까지 용인정수장과 신봉, 기흥, 죽전, 백원 등 4개 가압장의 계약 전력 중 1100kW를 감축키로 약정을 맺었다. 이는 이들 시설의 총 설비용량 9200kW의 12%으로 시가 목표량만큼 일시적으로 감축 운영시 연간 3200여만원을 돌려받게 된다.

구체적으로 전력수급 안정화가 필요할 때 전력거래소가 감축 발령을 내리면 시는 이들 수도시설 운영에 지장이 없는 범위 안에서 하루 최대 2회, 최소 1~4시간 전력을 감축해야 한다. 시는 이번 수요자원 거래시장 참여로 전력 수요를 선제적으로 파악하고 절약해 전력 수급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백군기 시장은 "전력을 아끼면 새로운 발전시설을 짓는 효과가 있어 자원 절약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하절기 전력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기 절약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6년부터 자체 개발한 특허기술인 '전력요금 절감 배수지 운영 시스템'으로 피크시간대 전력 사용을 최소화해 매년 3억원의 전력 요금을 절약하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