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수원시
[웰빙]수원시, '반바지 패션쇼' 선보여
사진=수원시청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반바지 패션쇼를 열고, 반바지 근무의 시작을 알렸다. 8일 수원시청 본관 로비에서 열린 '즐거운 반바지 패션쇼'에는 길영배 문화체육교육국장과 이상균 언론담당관을 비롯한 남녀 공무원과 수원시체육회 소속 남녀 선수 22명이 모델로 나섰다.

이번 반바지 패션쇼는 김경아(수원시 국제명예자문관) 수원여대 패션디자인학과 교수 총괄기획했다. 모델이 착용한 의상은 컨셉에 맞춰 구매했다.

염태영 시장은 "지난해 수원시 한 공직자의 글로 시작된 반바지 혁신이 패션쇼까지 이르게 됐다. 혁신을 긍정적으로 봐주신 시민들 덕분"이라며 "오늘 패션쇼는 우리시가 나아갈 방향을 의미한다. 의정혁신, 행정 효율화까지 공직자, 시민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폭염이 연일 계속됐던 지난해 8월 1일, 수원시공무원노동조합 익명게시판에 "너무 더워서 반바지를 입고 출근하고 싶다"는 한 남자 공무원의 글이 올라왔다. 공감한다는 댓글이 이어졌고, 이틀 뒤 염태영 수원시장이 한 행사장에 반바지를 입고 나타났다. 시장부터 반바지를 입겠다며 반바지를 입고 출근한 것.

이같은 반바지 혁신은 학교와 다른 지자체 등으로 확산되며 화제가 돼, 효율과 실리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은 수원시의 대표적인 혁신 사례로 소개되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