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오산시
[문화]오산시, 악기 도서관 '소리울도서관' 개관
사진=오산시청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악기를 대여하고 체험하며 온몸으로 음악적 감성을 키우는 국내 최초로 악기 도서관 소리울도서관을 오는 22일 개관한다.

소리울도서관은 악기를 책처럼 대여하는 본격적인 악기 도서관으로 국악기, 세계의 악기, 전자악기 등 180여종 1,000여대를 구비하고 사전 예약한 오산시민들에게 대여한다. 또한 일반 도서관서비스와 함께 음악 전문서적과 악보 등 음악과 관련한 다양한 자료를 구비해 예술분야 취미활동과 학습 등을 지원한다.

지하1층 악기 전시‧체험‧대여관은 국악기, 세계의 악기, 전자악기 등 180여종 1천여대의 악기를 구비하고 전시악기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 체험관과 소리(악기)를 빌려주는 맞춤형 대여관으로 구성했다.

지상1층은 음악 전문서적과 악보 등 개관도서 2만여권을 보유한 자료실, 카페와 작은 연주홀 등이 들어서 다채로운 음악행사를 진행하고 항상 음악이 흐르는 도서관 분위기를 조성한다.

지상 2~3층은 배움터 및 음악감성 공간으로 소리울아트리움, 두드림홀, 음악동아리실, 음악강좌실, 녹음실, 편집실, 보컬실, 국악실, 연습실 등을 구성하였다. 특히 소리울아트리움은 교육‧음악‧문화 기능을 복합적으로 융합한 신개념 문화공간으로 다양한 문화 혜택을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곽상욱 시장은 "소리울도서관은 교육도시 오산 학생들의 1인1악기 교육에서 나아가 오산 시민들의 1인1악기 연주를 지원하는 최고의 거점이 될 것"이라며 "전국 최초의 악기도서관에서 행복한 문화를 향유하며 오산시의 문화적 품격과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리울도서관은 현 곽상욱 시장이 2016년 아이디어를 제안해 관계 공무원들이 합심해 만들어 낸 결과물로 주목받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곽상욱 시장님이 문화에 대한 관심이 많으시다. 특히 시민이 누려야 할 문화를 일상생활에서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