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용인시
[환경]용인시, 노후경유차‧건설기계 배출가스 저감장치 지원
사진=용인시청

용인시(시장 백군기)가 배출가스 5등급 노후 경유차와 건설기계를 대상으로 배출가스 저감장치 보조금 지원 신청을 접착순 접수한다고 23일 밝혔다.

미세먼지를 저감하고 내년부터 적용되는 관내 노후 경유차 운행 제한 조치에 대비하기 위해서다. 시는 올해 상반기 노후 경유차와 건설기계 등에 저감장치 부착, 엔진교체 보조금으로 약 8억 6천여만원을 지원했는데 이번에 추가로 10배가 넘는 97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2580여대에 보조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노후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보조금은 공고일 기준 관내 등록된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량에 한해 차종에 따라 장치 가격의 83~93%인 165만원~929만원을 지원한다. 장치 보증기간인 3년간 유지관리비도 함께 지원한다. 노후 건설기계 저감장치 부착과 엔진교체 지원금은 지난 16일부터 접수를 시작했다.

건설기계의 경우 2005년 12월 31일 이전 등록된 덤프트럭, 큰크리트믹서트럭, 콘크리트펌프트럭 등 장비 종류에 따라 대형은 1057만7000원, 소형은 777만8000원까지 매연저감 장치가격 전액을 지원한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