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금천구소식
[웰빙]금천구, 골목길 3곳에 인공지능 보행자 알리미 설치
사진=금천구청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골목길에 운전자 사각지대를 대신보고 알려주는 '인공지능(AI) 보행자 알리미 서비스'를 전국 지자체 최초로 도입했다.

구는 시흥초등학교 후문, 독산초등학교 정문, 푸른골어린이공원 3곳에 인공지능(AI) 보행자 알리미 시스템을 설치, 시범운영과 교통환경 데이터 학습기간을 거쳐 24일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행했다.

'인공지능 보행자 알리미 서비스'는 골목길 우회전 모퉁이 구간에 설치된 인공지능 CCTV가 보행자를 감지하면 LED 전광판에 '보행자 감지' 문구를  표시한다. 전광판을 확인한 운전자는 다가오는 보행자가 안전하게 지나갈 수 있도록 정차하고, 보행자가 감지구역을 벗어나면 LED 전광판 문구가 '보행자 주의'로 바뀌는 시스템이다.

이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CCTV는 통신망을 통해 1분에 한 번씩 보행자 및 차량 통행량 등 교통데이터를 시스템으로 전송해 교통정보 수집 및 분석도 가능하다.

구는 우선 설치한 3곳의 사고예방 효과와 주민 만족도 조사 등 성과분석을 거쳐 향후 서비스 확대 도입을 검토할 방침이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