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김포시
[사회]김포시, 공유재산 실태조사로 미등기 시유지 찾아
사진=김포시청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올해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미등기 시유지 24필지(157,243㎡)를 찾아 등기를 마쳤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5월부터 공유재산 실태조사 계획을 수립해 부동산 등기정보와 토지대장 전산자료를 토대로 공유재산 데이터베이스(DB) 전수대사를 실시하고 각 부서와의 협업을 통해 누락재산 발굴 및 공유재산 데이터베이스를 현행화 했다.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정리된 재산은 권리보전 조치 24필지(157,243㎡), 소유권 멸실 조치 193필지(30,904㎡), 전산대장 정리 1,275필지(2,004,592㎡) 등이다.

이번에 파악된 재산은 김포시 공유재산 전산대장에 반영돼 정확한 재산관리의 기초자료로 사용되고 김포시 재산으로 활용돼 지방재정 수입확충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전망이다.

정하영 시장은 "이번 누락 공유재산 발굴 및 현행화 추진으로 공유재산 업무의 효율성을 더욱 향상시키고, 앞으로도 선진화된 공유재산 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