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시흥시
[사회]시흥시, 2020년 예산안 1조 6,387억원 제출
사진=시흥시청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제271회 제2차 정례회 안건으로 '2020년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사업예산안'을 21일 의회에 제출했다. 시흥시 2020년 예산안의 규모는 2019년 당초예산 1조 6,010억보다 377억원이 (2.4%) 증가한 1조 6,387억원으로 편성했고, 회계별 예산액은 일반회계 1조 285억원, 기타특별회계 459억원, 공기업특별회계 5,642억원으로 편성했다.

특히, 일반회계는 올해보다 953억원(10.2%)이 증액된 1조 285억원으로, 당초예산 규모로는 처음 1조원대를 넘는 것이다. 이는 복지와 환경분야 등 국·도비 보조금이 올해보다 500여억원이 증가했고, 50만 대도시 진입으로 미래도시로의 균형있는 인프라 구축에 적극 투자하는 등 확장적으로 편성한 것이 요인으로 분석된다.

시흥시 2020년 예산안 편성기조는 '시민중심·미래도시'다. 주요 투자방향으로는 첫째, 국내외 경제상황 악화에 적극 대응해 지역경제활력에 매진하고자 했다. 또한, 중소기업 지원·확대 및 전통시장과 소규모 점포 시설개선 지원 등 소상공인 자립지원 강화에 힘쓰고, 시흥화폐 시루 확대 발행 및 사회적경제 기반 강화 등 자생적 지역경제 기틀을 마련하고자 했다.

둘째, 촘촘한 지역간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해 지역중심의 통합돌봄 서비스 지원 강화 및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 지원 확대에 힘쓰고, 재난시설물의 체계적인 관리 및 신천우수저류지 설치사업 등 민생안전 기반시설에 투자했다. 더불어 미세먼지 및 악취개선 대책 지원·확대 등 시민의 건강과 안전권을 확보하고자 했다.

셋째, 관학 협력을 통한 혁신적인 공교육 강화 및 전국 최초의 '한국형 지방교육자치' 모델 구축·실행 등 시흥의 미래에 적극 투자·지원하고자 했다.

마지막으로 도시개발사업 등 자립도시로의 성장 지원과 '시흥형 생활SOC' 시설 확충 및 대중교통 체계 구축 등 지역간 균형적인 투자를 통해 시민 중심의 재정운영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분야별(일반회계)로는 사회복지 분야가 전년대비 519억원(13.4%) 증가된 4,409억원, 산업·중소기업 분야는 전년대비 110억원(59.3%)이 증가한 297억원, 일반공공행정분야가 전년대비 126억원(11.5%) 증가된 1,223억원, 교통 및 물류분야는 전년대비 69억원(10.4%) 증가된 727억원, 환경분야는 전년대비 40억원(7.2%) 증가된 596억원 등을 편성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