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안양시소식
[사회]안양시, 버스정류장 17곳 온열의자 설치
사진=안양시청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겨울철 버스정류장 보온대책으로 이달 중 온열의자를 추가설치 하고 '안양따숨소'를 시범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평촌역과 박달2동 노루페인트, 부림동 공작마을아파트, 관양2동 중촌마을 인근 등 4개소 버스정류장에 온열의자를 설치하기로 했다. 이번 설치로 지난 2년 동안 신설했던 8개소를 포함해 온열의자가 있는 버스정류장은 모두 12개소로 늘어나게 된다. 노년층 이용객이 특히 많은 곳이다.

시는 이와 함께 버스를 기다리는 동안 찬바람을 막을 수 있는 온기텐트 일명 안양따숨소도 안양역과 범계역, 명학역과 인덕원역 등 4개소 외에 한 곳을 추가 선정해 이달 중 설치할 계획이다. 온열의자와 안양따숨소는 내년 3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운영에 따른 시민만족도를 파악해 미비한 점을 보완, 매년 설치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최대호 시장은 "불특정다수인이 이용하는 버스정류장도 시대에 맞게 변해야 한다"며, "버스이용객들은 물론, 길을 걷는 이들도 잠시 추위를 피할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