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소방서, 새터마을 안전마을 지정 현판식 개최
사진=광명소방서

광명소방서(서장 박정훈)가 7일 새터마을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에서 광명시의회 조미수 의장과 이형덕 부의장, 지역주민, 광명시 도시재생센터, 소방공무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새터마을 화재없는 안전마을 지정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화재 없는 안전마을은 노후주택 밀집지역 및 원거리 농촌마을, 소방차 진입곤란 지역 등 재난취약지역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하고, 주민 안전교육 및 훈련을 통해 마을단위 자율안전관리 체계를 확립하여 주택화재를 예방하고 화재피해를 줄이기 위해 추진하는 정책이다.

광명소방서는 2010년 학온동 도고촌마을을 시작으로 철산4동 6·7동 지역 등 총 13개 마을을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관리하고 있다. 이번 14번째 화재 없는 안전마을로 지정된 새터마을은 광명시 도시재생 활성화 지역으로 광명시 도시재생지원센터와 소방서, 주민협의체가 보다 안전한 마을, 도시로 구현시키기 위해 함께 추진한다.

이날 행사는 소화기 등 안전물품을 주민들에게 전달하고 현판 제막식, 기념촬영, 화재 초기 대응·인명대피 방법 및 3대 겨울용품 안전사용 교육 등으로 진행됐다.

박정훈 서장은 "새터라는 마을 이름처럼 보다 안전한 새로운 터전의 마을이 구현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전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