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환경]광명시, 시장 관용차 수소전기차 도입
사진=광명시청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친환경 에너지로 각광 받고 있는 수소전기차를 시장관용차량으로 전국 기초지자체 최초 도입하며 31일 오전, 광명시청 본관에서 현대자동차 넥쏘(NEXO) 시승행사를 가졌다.

박 시장은 이 자리에서 "매년 폭염과 한파의 기록이 경신되는 기후위기 속에서 전기차, 수소차 등 친환경차량으로의 전환이 절실하다"며 "우리시가 기후변화 대응을 선도하고 친환경 에너지 자립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수소전기자동차는 수소와 산소의 전기화학반응을 통해 발생하는 전기로 모터를 구동시켜 움직이는 자동차로 충전시간 5분으로 500~600km를 운행할 수 있고 무소음에 가까운 쾌적한 승차감을 제공하며, 자체 공기정화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차 안으로 유입되는 공기 중 미세먼지를 99.9% 정화할 수 있어 움직이는 공기청정기로 불리고 있다.

현재 수소충전소가 부족하나 계속 확충하고 있어 불편함이 해결될 것으로 보이며, 수소전기차 보급 확대 및 운전자의 충전 편의를 위해 기아자동차 인근 부지에 수소충전소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올해 매연배출이 심한 경유 시내버스 7대를 친환경 전기버스로 점진적 교체하여 온실가스 감축과 미세먼지 저감으로 대기 질 개선에 앞장설 계획이다.

광명시는 앞으로 정부의 수소경제 정책에 발맞추어 관용차량은 물론 19대의 수소전기차를 민간인에게 보급할 예정이며 향후 도입하는 모든 관용차량을 친환경차로 전환할 계획이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