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취재수첩
[취재수첩]4.15총선, 광명에서 드러난 이상한 현상

오는 4.15총선을 앞두고 벌어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예비후보 경선과정에서 광명시는 이상한 행위들이 드러났다. 뭐라고 표현하기가 어려울 정도다. 집권 여당이라는 점을 이용해 공천만 하면 당선된다는 논리를 갖고 진행하는 점과 당의 원칙을 따르지 않았음에도 경선에 참여시키는 등의 행위다.

광명갑은 전략공천, 광명을은 경선의 방식을 통해 후보가 선정됐다. 광명갑의 경우 임혜자, 심재만, 김경표가 활동을 하다 일종의 배신을 당하고 후보를 사퇴하거나 탈당을 하고 무소속으로 출마를 한다. 광명을은 양기대 후보가 권리당원 불법조회 사실과 유튜브에 미투로 볼 수 있는 사진이 공개됐지만 경선에서 승리를 하고 후보로 결정됐다. 특히 양기대 후보는 비위를 막기 위한 행위로 보이는 금전거래 현장에 있었지만 이것도 넘어간 상태다.

이런 상황에서 광명시민단체로 구성돼 있는 광명시유권자운동본부는 광명시민을 우습게 본다며 광명갑의 전략공천에 대해 적극적인 반대를 하며 선거에 개입을 했다. 하지만 양기대 후보가 있는 광명을에 대해서는 완전히 눈과 귀를 봉쇄했다. 어찌된 영문인지도 모른다. 선거때만 되면 나타나 참된 후보들을 찾아야 한다는 그들이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는 것이다.

광명시민단체로 구성돼 있는 광명시유권자운동본부의 침묵에 대해서는 대부분 의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왜 이들이 양기대 후보에 대해서만 어떤 행동도 하지 않는가 하고 바라볼 뿐이다. 이에대해서는 일부 공직자들도 할 말을 잃고 있는 상태다.

한 시민단체 회원은 "우리가 왜 여기에 들어와서 활동을 하는지 모르겠다. 시민단체가 맞는지라는 생각이 든다. 알 수 없는 무엇이 있는 것 같다. 활동을 한다는데 정말 모르겠다. 시민단체의 역할을 제대로 하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고 말했다.

또 다른 시민단체 회원은 "이번 예비후보 경선 과정에서 보여진 것에 대해 침묵하는 것은 잘 모르겠다. 그에 대해서는 뭐라고 말하고 싶지 않다. 시민단체들이 어렵게 꾸려 나가고 있다. 겉으로 많이 드러나지는 않지만 곳곳에서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보여지지 않는다고 활동을 안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광명시는 창피한 흑역사를 갖고 있는 지역이다. 정치인들로 인해 유명해졌다는 것을 다수의 시민은 알 것이다. 그것도 현재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주인공이다. 도박사건, 해바라기사건, 성추문 사건, 시의원간 고소고발, 성희롱 소문 구설수 등이 끊이지 않았다.

부끄럽게 만드는 행위와 관련한 사안은 더불어민주당과 연관이 있다. 이것을 알면서도 그들을 지지해야 한다면 최근에 벌어진 "민주당 빼고 찍기"가 정답이 아닐까.

한편 양기대 후보와 관련된 권리당원 불법조회 사실과 미투로 볼 수 있는 사진에 대해 언급하면 가짜뉴스라고 지지자들은 몰아가고 있다. 가짜뉴스는 잘못을 은폐, 엄폐, 밀폐 시키는 것이라고 본 기자는 생각한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미디어광명 2020-03-17 01:45:12

    아래 광명인님은 지역에서 기피 인물이기도 한 이 분은 말을 하는데 있어서 예의가 없는 안하무인으로 회원으로 가입해 악의적인 댓글을 계속해서 올려 활동을 중지시켰음을 알려 드립니다.   삭제

    • 광명인 2020-03-14 00:35:00

      이정민 기자에 대하여 대법원이 어떻게 판결을 할지 참으로 궁금하네.
      요즘 사랑의 짜장차 톡방에서 이정민 기자 아주 유명해졌던데. 후원금 계좌 변경했어도 과거에 개인명의 후원금 모금한건 문제가 있다고 하던데.
      스팸 웃기고 있네. 이정민씨 이번에는 못 빠져나가.
      이정민씨의 만로가 궁금하네. 그리고 이정민씨가 불쌍하다. 가족 앞에 부끄러운 인생을 살지 말아야 하는데. 이렇게라도 해야 좀 먹고 살 수 있을정도 한밑천 생기는 현실ㄷㅎ 안타깝네. 그래도 이정민씨 이번에는 못 빠져나가.
      이제 이정민씨는 끝났어.   삭제

      • 광명인 2020-03-14 00:25:04

        어제 사랑의 짜장차 단톡방에서 특종 대화를 목격

        이정민 기자는 후원금 사용내역을 공개하라!
        정부는 이정민 기자의 후원금 사용내역 공개를 행정 지시하라!
        정부는 신문사 통장이 아닌 개인명의 통장으로 후원금을 모금하고 있는 이정민 기자를 조사하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