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수원시
[사회]수원시, 안심숙소 연장 운영
사진=수원시청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당초 4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기로 했던 안심숙소를 코로나19 종료 시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 수원인계점을 안심숙소로 추가 지정해 5월부터는 해당 호텔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기존 운영하던 안심숙소 중 이비스 앰배서더 호텔은 안심숙소 서비스를 종료, 더 이상 해외입국자 가족 할인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다. 이비스 앰배서더 호텔은 내부 인테리어 공사 일정을 조정하면서 수원시 안심숙소 서비스 이용에 협조해 왔으나 더 이상 일정을 미룰 수 없어 서비스를 종료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수원시민들이 향후 이용할 수 있는 안심숙소는 벨류 하이엔드, 코트야드 메리어트, 노보텔 앰배서더, 라마다프라자호텔,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 수원인계점 등 총 5곳이다.

안심숙소는 지난 4월 1일 해외입국자 자가격리가 의무화되기 이전인 3월27일 수원시가 지역 내 5개 호텔과 업무협약을 맺고 해외입국자 가족이 이용할 경우 최대 70%를 할인하는 서비스다. 즉 입국자가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하는 동안 가족이 저렴하게 호텔을 이용함으로써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는 선제적 방역 조치였다.

서비스 시작 이후 4월30일까지 한 달여간 총 410명의 입국자 가족이 안심숙소를 이용하며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일조했다.특히 전라북도 전주와 경기도 안산, 서울특별시 강남구 등 각 기초지자체에서 벤치마킹을 위한 문의가 잇따르는 등 대내외적으로도 입소문을 얻었다.

염태영 시장은 "높은 의식 수준으로 안심숙소 서비스를 적극 이용하며 방역에 동참해 준 시민들께 감사하다"며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관리로 지역사회 전파를 최대한 억제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