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복지]소하노인종합복지관, 우양재단 무항생제 달걀 100판 전달 받아
사진=소하노인종합복지관

소하노인종합복지관(관장 서은경)이 사회복지법인 우양재단에서 저소득 노인을 위한 먹거리로 무항생제 달걀 100판을 복지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을 통해 복지관에서 식사를 하지 못하는 광명시 내 취약계층노인에게 집에서 간단하게 요리해서 드실 수 있는 달걀을 드려 건강한 식사를 하실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달걀을 지원받은 어르신은 "코로나19로 복지관에 놀러도 못오고, 식사도 못해 참 아쉬웠는데 이렇게 우리를 위해서 후원품을 줘서 너무 감사하다. 잘 가져가서 맛있게 먹겠다"라며 복지관에 빨리 다니고 싶다고 했다.

우양재단은 '먹거리로 모두가 행복해지는 세상을 만듭니다'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취약계층 독거노인 과 저소득 가정에 쌀과 먹거리를 전달하는 일을 진행하고 있다.

서은경 관장은 "후원품을 수령한 어르신들께 마스크착용, 올바른 손씻기, 개인위생 수칙 준수를 통해 건강하게 다시 복지관에서 뵙는 날을 기대한다"며 "우양재단과 같이 지역 내 취약노인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