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안양시소식
[사회]안양시, 하절기 대형공사현장 점검 벌여
사진=안양시청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하절기 장마와 태풍 대비 대형공사장에 대한 특별 안전점검을 벌여, 20건의 미비점을 발견해 보완지시를 내렸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된 점검은 비산1동 행정복지센터, 박달복합청사, 삼막로 도로확장공사, 중앙시장 주차환경 개선 등 공공건설현장 8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시민감사관을 포함해 6명의 점검반이 구성돼, 민관 합동으로 이뤄졌다.

시는 안전휀스와 외벽 비계 등의 기본적인 안전조치를 제대로 지키고 있는지를 점검하고, 다가올 장마철을 앞두고 콘크리트 타설 품질관리 및 시공지침 준수여부 등을 확인하는데 주력했다. 특히 최근 발생한 이천 물류센터 화재참사를 거울삼아 관련법(소방시설법)에 따라 안전조치 사항도 꼼꼼하게 살폈다.

시는 법면유실 위험, 가시설 설치 미흡, 간이 피난유도시설 미설치 등 20건의 미비점을 적발, 즉시 보완할 것을 지시했다. 아울러 안전불감증이 생기지 않도록 공사관계자 모두가 안전 관념을 잘 인식하고 있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최대호 시장은 "모든 공사는 안전이 선행된 상태에서 진행돼야 한다며, 기상변화가 심한 하절기를 앞두고 공사관계자 스스로 부족한 부분이 없는지 잘 살펴볼 것"을 당부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