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최초 주민총회 열려
사진=광명시청

광명시 최초 주민총회가 광명5동과 광명7동에서 각각 열렸다. 광명5동과 광명7동은 주민자치회 시범 동으로 선정되어 지난해 11월 주민자치위원회를 주민자치회로 전환했다.

주민자치위원회는 동 주민자치센터의 운영에 관한 사항을 심의·결정하기 위한 기구인 반면 주민자치회는 각 동의 현안과 의제를 주민총회를 통해 결정하고 실행하는 주민 최고 의사결정기구다. 광명5동과 광명7동 주민자치회는 주민자치 운영세칙과 자치회칙을 제정하고 분과별 활동을 통해 주민의 의견 수렴과 주민을 위한 마을 사업 발굴에 힘써 왔다.

■ 광명5동 온라인 주민총회·상설투표소, 374명 참여

광명5동은 현장 주민총회 대신 지난 12일부터 18일까지 온라인 투표 방식으로 총회를 진행했다. 온라인 참여가 힘든 주민을 위해 12일부터 16일 까지 행정복지센터 앞에서 상설투표소도 함께 운영했다.

주민총회 정족수는 주민자치회 운영세칙에 따라 총회 개최일 한 달 전 주민등록 인구수의 0.5%이상으로 광명5동의 경우 74명이다. 주민총회에서는 2021년 주민자치회 운영계획, 주민참여예산사업, 주민세 환원 마을사업을 투표를 통해 결정했다.

투표결과 온라인 159명, 상설투표소 215명 등 총 374명의 주민이 참여했으며 2021년 주민자치회 운영계획 찬성, 2021년 주민참여 예산사업(디지털 마을 행정게시판, 차 없는 어울마당 조성사업, 무장애길 조성사업) 찬성의 결과가 나왔다.

또한 2021년 주민세 환원 마을사업은 ▲우리 동네 공구 무료 대여사업, ▲너부대 근린공원 설치물 보존사업, ▲가족사진 촬영 및 장수 사진 촬영, ▲전봇대의 변신, ▲너무대 야외공연장 기체조 프로그램 운영의 순서로 우선순위가 결정됐다.

김인기 광명5동 주민자치회장은 "주민총회에 많은 주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발로 뛰어다니며 홍보를 했다. 코로나로 인해 비대면 주민총회로 개최하게 되어 아쉬운 마음이 크지만, 내년에는 주민들과 한자리에 모여 함께 의견을 나누는 축제형 주민총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참여해 주신 주민들께 감사드리며 내년에는 더 많은 주민과 함께 할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광명7동 현장 주민총회, 8개 마을 사업 찬·반투표, 240명 참여

광명7동 주민자치회는 지난 24일 도덕산 공원 야외 공연장에서 현장 주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주민들이 발굴한 사업인 도덕산 유아숲 놀이터, 도덕로56 옹벽 벽화사업, 개구쟁이 물놀이장, 마을축제, 찾아가는 어르신 마을교육, 마을신문 제작, 생애주기별 맞춤형 교육, 배드민턴 전용구장 운영사업 등 8건에 대해 찬반 투표와, 찬성 사업 중에서 우선순위를 결정했다. 또한 행사장 참석이 어려운 주민을 위해 8월 3일부터 9월 11일까지 주민자치센터에 투표소를 설치해 사전투표를 진행했다.

광명7동 주민총회 정족수는 9월24일 기준 전체주민 1만6991명의 0.5%인 85명으로 이날 주민총회에 참석한 주민 수는 182명, 사전투표 참여인원은 58명으로 총 240명이 참여했다.

8개 사업에 대한 찬반투표결과는 8개 사업 모두 찬성표가 많았으며 우선순위 선정에서는 ▲도덕로56 옹벽 벽화사업, ▲배드민턴 전용구장 운영사업, ▲마을축제, ▲찾아가는 어르신 마을교육, ▲마을신문 제작, ▲생애주기별 맞춤형 교육, ▲개구쟁이 물놀이장, ▲도덕산 유아숲 놀이터의 순으로 나왔다.

성시상 광명7동 주민자치회장은 "주민총회는 주민 스스로 마을에 필요한 사업을 발굴하고 선정하는 참여와 공론의 장으로 올해 처음 시작되어 미흡한 점이 많지만 마을자치의 초석을 다지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주민총회가 열린 광명5동, 광명7동을 방문해 광명시에서 처음으로 주민총회가 열린 것을 축하하고 주민들을 격려했다.

박 시장은 "주민들이 모여 마을의 문제를 해결하고 마을의 미래를 만들어 가는 진정한 주민자치의 첫 발을 내디딘 것을 축하드린다"며 "광명시민이 풀뿌리 민주주의의 정신을 기반으로 열심히 참여 민주주의를 실현해 가고 있어 광명시가 자치분권 도시, 주민 참여 행정 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주민총회에서 주민들이 정한 마을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올해를 '주민자치의 해'로 정하고 각 동 주민자치회 위원 구성, 시장님과 함께하는 주민자치이야기 운영, 주민자치 아카데미 운영 등 주민자치회 전환을 준비해왔으며, 10월26일부터 11월4일까지 15개 동 주민자치회 출범식을 갖고 본격 주민자치시대를 연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