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김포시
[사회]정하영 김포시장, 수도권광역급행철도 유치 역설
사진=김포시청

정하영 김포시장이 1일 오전 시민들과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으로 출근하며 서울지하철 연장과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유치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정 시장은 이날 오전 양촌역에서 김포골드라인에 탑승한 뒤 시민들과 출퇴근길, 철도망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 시장은 풍무역에서 내려 열차 탑승대기 중인 시민들과도 의견을 나눈 뒤 김포공항역으로 이동해 환승동선 등을 점검했다.

정 시장은 성명에서 "올해 1월 말 누적 탑승자 수가 2천만 명을 돌파했다"며 "그러나 2량의 1편성 경전철이다 보니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고 인구가 급증하는 김포시의 대동맥이 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것이 현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 시장은 "김포골드라인의 혼잡도를 낮추기 위한 여러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올해부터 차량 10량 5편성 제작에 착수하고 2024년 말에 투입하여 배차 간격을 2분대로 단축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정 시장은 "김포시의 교통난을 해소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광역철도의 김포 유치뿐"이라며 "서울지하철 5호선과 인천지하철 2호선의 김포연장, GTX-D 노선의 김포유치가 실현될 때 비로소 체계적인 대중교통이 완성되고 시민 여러분의 활기찬 출퇴근과 행복한 삶이 보장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시장은 "오늘 이 시간부터 김포시장으로서 국가철도망계획에 광역철도 김포 유치가 확정되도록 범시민운동을 벌일 것을 시민 여러분에게 제안한다"며 "서울지하철 5호선과 인천지하철 2호선 연장, GTX-D 유치에 힘을 모아달라"고 재차 호소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