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광명문화재단, 목요상설무대 '지화자 광명' 성료
사진=광명문화재단 제공

광명문화재단(대표이사·어연선)이 24일 광명극장 개관기념 기획공연 목요상설무대 ‘지화자 광명!!’을 철저한 방역체계와 거리두기 관람 속에서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6월 목요상설무대‘지화자 광명!!'은 광명농악보존회 임웅수 대표와 회원들이 꾸민 무대로,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20호 광명농악 전 바탕을 60분의 러닝타임으로 구성해 광명농악의 특징인 변화무쌍한 판굿과 개인놀이와 함께 담아 성공적인 공연을 완성시켰다.

이날 공연에는 박승원 광명시장과 광명시의회 박성민 의장이 광명농악보존회 단원들과 함께 공연을 보러온 시민 관객들의 손을 부딪히며 하나하나 인사를 나누며 입장을 했다.

공연은 극장 내 마스크 착용과 자가문진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적극 동참했으며 광명시민과 함께 소통하고 화합하여 광명시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이후 올려지는 목요상설무대 일정은 <GK오페라단>, <소리빛예술단>, <광명여성합창단>, <쿤스터 댄스컴퍼니>, <광명심포니오케스트라> 등으로, 6개월 간 다양한 장르의 작품 세계를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장이 펼쳐진다. 모든 공연은 만 8세 이상 관람가로 전석 무료 초청으로 이뤄진다. 예매는 광명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 내 네이버 폼 링크로 가능하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는 공연당일 1·2차 예방접종증명서를 제시하여 선착순 관람객 5명에 한해 소정의 기념품도 증정받을 수 있다.

공연 및 관람 문의: 광명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팀(02-2621-8890)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