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광명시의회, 올해 마지막 정례회 개회
사진=광명시의회 제공

광명시의회(의장 박성민)가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심사에 나선다. 22일 시의회는 제265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내달 3일까지 12일간의 의사일정을 돌입했다.

이번 정레회에서는 시민 생활과 밀접한 조례안인 광명시 시민사회 활성화와 공익활동 증진에 관한 조례안 등 총 41건의 안건을 심사한다. 
먼저, 회기 첫날인 22일 1차 본회의에서는 광명시장의 시정연설,  2021년도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과 2022년도 예산안에 대한 제안설명이 있으며, 23일부터 내달 1일까지는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 및 일반안, 예산안 등에 대한 예비심사를 진행한다.

또한 오는 2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광명시가 제출한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과 내년도 예산안을 종합심사한다. 시가 제출한 2022년도 예산안 규모는 9,578억원이다. 끝으로 회기 마지막날인 내달 3일 제2차 본회의를 열어 각 위원회별로 심사를 통과한 조례안과 예산안 등을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박성민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정례회는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의 사업을 설계하는 중요한 회기이다 "며 "시민의 입장에서 다시 한 번 꼼꼼히 살펴 능률적으로 심사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