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박승원 시장, 새해 첫 업무 광명전통시장 생생체험 시작
박승원 광명시장이 3일 아침 일찍 광명전통시장 한 상점을 찾아 소상공인들의 하루하루를 시작하는 일과를 짧지만 생생체험을 하며 새해 업무를 시작했다.(사진=광명시청 제공)

박승원 광명시장이 3일 아침 일찍 광명전통시장을 찾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하고 코로나19 극복을 다짐하며 2022년 임인년 새해 첫 업무를 시작했다. 이어  박 시장은 광명시민운동장 공영주차장 조성 공사현장을 방문해 공사장 안전점검, 광명스피돔 드라이브스루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해 운영상황을 파악했다.

박 시장은 “희망찬 새해가 밝았다. 힘든 상황에도 흔들리지 않고 지역경제를 지켜주시는 소상공인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여전히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마시고 힘내시기 바란다”고 "안전을 최우선으로 공사장 안전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 주시고 공사를 잘 마무리 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광명전통시장 상인은 “추운 날씨에 시장을 찾아 아침을 함께 열어주셔서 감사드리며, 올해도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을 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희망사항을 전했다.

이날 박승원 시장은 광명전통시장을 찾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짧게 가졌다. 잠깐이지만 소상공인들이 힘들고 어려운 현실에도 이겨내려는 의지를 현장에서 느낀 것.

박 시장의 이같은 사례에 대해 광명전통시장 상인은 "지금까지 시장님이 전통시장을 찾아와 체험을 하는 시간을 가진 적은 없었다. 잠시나마 짧은 시간에 체험을 하며 우리들의 현실을 이해하려는 것에 고맙다"고 말했다.

그동안 역대 광명시장들은 새해 신년맞이 첫 업무는 환경미화원 체험 또는 역사를 찾아 출근길에 시민들에게 인사를 하는 것이 대부분이었다. 이번 광명전통시장 상인을 찾아 그들이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생생체험을 가진 것은 첫 시도였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