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시흥시, 동물보호명예감시원 위촉·운영
사진=시흥시청 제공

시흥시가 지난 3일 동물의 보호와 복지를 높이고, 사람과 동물이 함께 공존하는 반려동물 문화를 만들고자 시민이 참여하는 동물보호명예감시원 위촉식을 열었다.

지난 1월부터 시흥시 홈페이지 및 동물보호단체 등의 홍보를 통해 최종 선발된 2명의 동물보호명예감시원은 위촉일로부터 3년간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동물보호명예감시원은 동물보호법 제41조 제1항 및 같은 법 시행령 제15조 제1항에 의거해 자격기준을 충족하고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정하는 관련 교육과정을 마친 이로, 동물보호 및 동물복지에 관한 교육·상담·홍보 및 지도와 동물학대행위에 대한 신고 및 정보를 제공하는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주로 반려견과 외출 시 목줄·가슴줄 길이 2m 이내 유지, 맹견 입마개 착용, 배설물 처리, 동물등록 의무, 타인의 반려동물을 만지기 전 동의 구하기, 노란 리본을 발견하면 적당한 거리 유지하기 등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함께 준수해야 할 펫티켓 홍보 활동에 적극 나선다.

한편, 시는 약 100여 마리의 유기·유실동물을 보호수용할 수 있는 동물보호동, 동물병원과 입양상담실이 있는 사무동, 보호동물이 미용 및 목욕, 야외에서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된 동물누리보호센터(정왕동 41-17번지)를 지난 3월 16일부터 직영으로 운영하고 있다.

박영덕 시흥시 동물축산정책과장은 “동물보호명예감시원 위촉, 동물누리보호센터의 운영과 같이 동물 보호 및 홍보·지도 등을 시와 시민이 함께 수행해 더 안전하고 행복한 반려동물 문화정착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