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 지장물 등 3차 손실보상협의 진행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13일부터 2주간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 지장물 등에 대한 3차 손실보상협의를 진행한다.

시는 지난 4월 15일부터 구름산지구내 지장물 24,046건 및 영업, 영농 등에 대한 보상협의를 시작해 현재 2차 보상협의까지 완료된 상태이며, 협의 완료 시 소유권 이전과 함께 보상금을 지급해왔다.

이번 3차 보상협의가 완료되면 협의가 안 된 지장물 등에 대해서는 순차적으로 재결 신청을 통해 공탁 절차 등을 밟아 사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의 성패는 보상과 이주가 관건이다”며, “앞으로도 설명회, 간담회 등을 통해 주민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광명 구름산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소하동 가리대, 설월리, 40동 마을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고자 면적 772,855㎡ 부지에 환지방식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그간, 시는 원활한 보상협의를 위해 보상수탁기관인 한국부동산원 광명역세권 사무소 외에 소하동 설월리 마을 내 임시사무실을 마련하여 보상 관련 서류 안내 및 상담 등 주민 편의를 도모하고, 안전 관리원 2명을 배치해 이주지원 등 현장 관리에 힘써왔다.

광명시는 조속한 사업 추진을 위해 올해 기반시설 공사비를 추가로 확보하여 석면, 송전선로 지중화공사, 부지조성공사 등을 함께 진행하여 사업의 속도를 낼 예정이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