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부천시
[사회]부천시, 총괄건축가 제도 도입
사진=부천시청 제공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건축문화 품격향상을 위해 공공건축과 도시공간 조성 과정에 민간전문가를 참여시키는 총괄건축가 제도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총괄건축가 제도 도입은 도시공간 환경조성사업이 개별적으로 추진되고 있어 도시공간 조성에 한계가 있는 점을 보완하기 위해 전문적인 통합관리 체계를 마련하고자 추진됐다.

총괄건축가는 8월 24일까지 공개모집하여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자격은 건축사 또는 건축·도시·조경 관련 기술사 또는 건축·도시·조경 관련 학문을 전공한 사람으로서 부교수 이상인 자이다.

주요업무는 △건축 및 공간환경 관련 정책 검토 및 방향 제시 △대규모 개발사업의 건축 및 공간환경 관련 업무에 대한 총괄·조정 및 관리 △건축 및 공간환경 사업 유형별 디자인 기준의 설정·운영 △공공건축가 관련 정책·사업의 총괄·자문 등이다. 앞으로 총괄건축가와 협업할 수 있는 다수의 공공건축가도 공개모집하여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를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부천만의 특색이 조화롭게 발현될 수 있는 도시건축정책을 마련하여 시민이 중심인 수준 높은 건축 디자인 도시를 실현할 것”이라며 “앞으로 총괄‧공공건축가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 : 부천시 홈페이지 공고 게시판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