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안산시
[문화]안산시, 대부도 방아머리해변 선셋콘서트 개최
사진=안산시청 제공

안산시(시장 이민근)가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관광객 유치에 기여하기 위해 ‘대부도 방아머리해변 선셋콘서트:COLORS OF SUNSET’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오는 27일부터 10월 1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4시부터 오후 6시까지 총 5회에 걸쳐 대부도 방아머리해변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지역 예술인들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해 지역문화예술 저변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는 석양이 지는 방아머리해변의 아름다운 풍경을 담은 다섯 가지(네이비, 퍼플, 레드, 오렌지, 옐로우) 컬러 컨셉으로 진행되며, 해질녘 낙조를 바라보며 재즈, 팝, 클래식, 뮤지컬, 마술공연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첫 번째 공연(선셋네이비)은 8월 27일 ▲감성보컬 ‘수안’의 어쿠스틱 공연 ▲매직텔러 김수영의 퍼포먼스 마술공연 ▲Kontras 2의 콘트라베이스 연주 등 무더운 여름 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는 콘서트가 진행된다. 

두 번째 공연(선셋퍼플)은 9월 3일 ▲인디밴드 카키마젬 ▲노래와 콘트라베이스 연주를 동시에 하는 ‘OHZE’ ▲떠오르는 R&B 스타 보컬리스트 양중은의 공연이 늦여름 해변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세 번째 공연(선셋레드)은 9월 17일 ▲전자바이올리니스트 JUA ▲신혁수, 성민재의 듀엣 뮤지컬 공연 ▲풍선아티스트 김종환의 벌륜쇼 ▲트로트 가수 장혜리의 무대 등 열정 가득한 아티스트들의 화려한 스페셜 공연이 진행된다.

네 번째 공연(선셋오렌지)은 9월 24일 ▲어쿠스틱 밴드 ‘닮은’ ▲힙합 듀오 ‘M49’ ▲음악프로듀서 겸 DJ POY가 방아머리해변의 석양과 닮은 따뜻함이 가득한 콘서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마지막 다섯 번째 공연(선셋옐로우)은 10월 1일 ▲3부자 밴드 ‘노글래시스 앤 플러스’ ▲재즈트리오 밴드 ‘Rain Drop trio’ ▲해금 공연 등 가을밤 아름다운 음악의 향연이 펼쳐질 계획이다.

또한 공연 당일 오후 1시부터는 ▲안산시 관광두레주민사업체에서 진행하는 목공체험 ▲다문화 공예체험 ▲본오뜰 쌀 캐릭터 활용 슈링클스 키링 만들기 ▲깸파리타일 마그넷 만들기 ▲검은머리 물떼새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 부스도 운영된다.

박은주 관광과장은 “수도권에서 가장 가깝고, 안산의 중심 관광지로 떠오르고 있는 대부도 방아머리해변에서 다양한 공연을 즐기고, 아름다운 석양을 바라보며 힐링의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