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집중호우 피해 시설물 긴급 점검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지난 8일과 9일 내린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시설물을 대상으로 긴급 안전 점검에 나선다.

시는 민·관 합동점검반을 구성하고 각 동 행정복지센터와 관련부서로부터 안전 점검이 필요한 시설물에 대한 의견을 받아 59개소를 선정하고 점검에 들어간다. 특히, 지난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시설물 10개소에 대해서는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주요 점검 사항은 주요 구조부의 손상·균열·누수 등 결함 발생 여부와 부대시설의 안정성 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현장에서 시정 가능한 사항은 즉시 시정조치하고 중대 결함이나 위험 요인 발견 시에는 보수보강, 사용제한, 사용금지, 철거, 등 긴급 안전조치 할 계획이다.

앞서 광명시는 집중호우로 파손된 광명동과 철산동 주택 두 곳의 담장을 신속하게 철거해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담장 전도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한 바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번 집중호우 때문에 시설물에 생긴 손상으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하게 점검하고 조치하겠다”며, “앞으로도 재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사전점검에 최선을 다해 안전한 광명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