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박승원 시장, '우리동네 시장실' 소통행정 시작
사진=광명시청 제공

박승원 시장이 지난 30일 학온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우리동네 시장실’을 운영하고 시민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민생현장을 살피는 소통 행정을 시작했다.

이날 박 시장은 ‘시장이 찾아가는 우리동네 반상회’에서 통·반장들과 함께 행정과 주민을 잇는 동네 일꾼으로서의 통·반장 역량 강화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원가학 경로당을 방문해 화장실 추가 신설, 게이트볼장 지붕 설치 등 어르신들의 의견을 꼼꼼하게 들었다.

또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원가학에서 도고내 방향으로 보행자 도로 설치를 요구하는 주민 건의 사항에 대해 직접 현장을 점검하고 주민들의 불편 사항을 이른 시일 내에 해결할 것을 약속했다. 학온동 유관 단체장 11명과 함께한 간담회에서는 지역의 민심과 여론을 청취하고 향후 정책 결정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오늘 학온동을 찾아 민생현장을 찾아다니고 주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져 보람된 하루였다”며, “주민 의견을 모두 소중하게 여기고 하나도 소홀함이 없이 반영해 공감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리동네 시장실은 12월까지 매주 화요일에 개최할 예정이며, 다음 주 9월 6일에는 일직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