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정원쉼터 있는 버스정류장 선보여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시청 앞에 새로 조성되는 버스정류장을 정원쉼터가 있는 환경정비사업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버스정류장이 조성되는 기존 시청 앞 보행로가 보도블럭 단차로 저상버스 승‧하차 시 이용객들의 불편 및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고, 특히 휠체어 이용자들은 버스 승‧하차가 어려워 보도블럭을 전면교체하고 단차를 제거했다.

또한, 교통신호 제어반, 전주 등 도시미관 저해 시설물을 제거하거나 이설하는 등 거리 비움을 실시하고 보행로 주변에 수목, 잔디 등 다양한 조경식재를 심어 정원을 조성하는 한편, 정원 주위로는 앉음벽을 설치해 시민들이 쉬어갈 수 있는 쉼터를 마련했다.

그 밖에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곳곳에 디자인 벤치를 두어 포토존을 마련하고 정원 내에 갈대조명, 볼조명 등 경관조명을 설치하여 보행자들에게 또 다른 재미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청 앞에 보행환경을 개선함과 동시에 시민들에게 녹색 휴게공간과 볼거리를 제공하는 정원을 조성했다”며, “시청 앞 보행로가  걷는 것만으로도 행복을 느끼는 힐링의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