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김포시
[문화]경기서부권문화관광협의회, 7개 도시간 문화시설 이용 감면 추진
사진=김포시청 제공

김포시(시장 김병수)가 안산·화성·부천·평택·시흥·광명 등 경기 서부권 7개 지방정부와 함께 ‘경기 서부권 문화시설 이용료’를 감면해 나갈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김포시를 포함한 7개 지방정부가 회원인 경기서부권문화관광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지난 28일 시흥 웨이브파크에서 제14차 정기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을 결정했다.

우선 부천시에서는 7개 지자체의 주요관광지와 다중이용시설 등을 대상으로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할인쿠폰을 발행하고, 7개 지자체 시민의 부천시 주요관관지 등의 방문 시에는 입장료 및 체험료 등을 할인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정기회의에서는 ▲경기서부권문화관광협의회 규약변경안 ▲2023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 등에 대한 논의와 의결도 진행됐다.

협의회는 2023년 ▲경기서부권 연계 관광을 통한 공동발전을 위해 경기 투어버스 운영 ▲축제 공동홍보관 운영 ▲영상광고를 통한 도시브랜드 이미지 강화 ▲관광분야 공동발전 모색을 위한 포럼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협의회는 경기 서부권역 7개 도시의 관광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9년 5월 출범했으며, 임병택 시흥시장이 회장, 김병수 김포시장이 부회장을 맡고 있다.

김병수 시장은 “7개 도시 간 홍보채널을 활용한 온·오프라인 홍보 마케팅 강화로 협의회 도시 간 관광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