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광명사거리역 쉼터 내 홍보용 전자게시대 설치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시정을 홍보하고 불법 광고물 난립을 방지해 깨끗한 거리를 조성할 목적으로 유동 인구가 많은 광명사거리역 9번 출구 쉼터 내에 시정 홍보용 대형 전자게시대를 설치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대형 전자게시대를 활용해 주요 시정을 비롯해 긴급 재난 상황, 기상특보에 따른 주민 행동 요령 등 시민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시민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알권리를 충족시킬 것이다”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깨끗한 도시 조성과 시민과의 소통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특별조정교부금 3억 2,300만 원을 들여 작년 11월에 착공해 이번에 시민들에게 선보이는 대형 전자게시대는 가로 4.8m, 세로 2.5m에 화면 면적은 12㎡로 지주형 전자게시대와 달리 도시 미관을 저해하지 않기 위해 사각 프레임을 활용해 전광판이 공중에 떠 있는 디자인으로 설계됐다.

또한, 하단에 GwangMyeong(광명)이라는 LED 글씨를 세우고 쉼터 내 벤치와 연결시켜 시민들이 휴식하며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을 연출했다. 

시는 이번 대형 전자게시대 설치로 시민 편의성 및 홍보 효과가 향상되고 다양한 행정정보의 신속한 전파로 시민 대응력이 높아지는 한편, 도시 미관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광명시는 광명시민회관 벽면에도 대형 홍보전자게시대를 설치해 다양한 각종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해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