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설 명절 맞아 고향사랑기부제 적극 홍보 나서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광명시 답례품 선정위원회’와 함께 17일 KTX광명역에서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방문객을 대상으로 고향의 의미를 되새기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고향사랑기부제를 알리기 위해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광명시 답례품 선정위원회 주관으로 위원회 위원들과 농협은행 광명시지부장을 비롯한 농협 직원, 시 직원 등 10여 명이 함께하며 고향사랑기부제 제도를 적극적으로 알렸다.

올해 1월 1일부터 시행된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제외한 희망하는 기초·광역지자체에 연간 500만 원 한도로 기부하고, 해당 지자체는 세액공제 및 답례품 제공 등의 혜택을 주는 제도이다.

기부금은 10만 원까지는 전액, 10만 원 초과분은 16.5%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으며, 30% 이내에서 답례품을 받을 수 있다. 기부금은 기금으로 조성하여 아동, 청소년, 취약계층 등 주민 복리 증진을 위한 사업에 활용된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고향사랑e음’을 통해 온라인으로 기부하거나, 전국 NH농협·축협 지점을 방문해 기부할 수 있다.

광명시는 시 누리집 및 광명소식지, 광명시공식블로그, 지역신문 등을 통해 고향사랑기부제를 소개하고, 동 행정복지센터 등에 안내문을 비치하는 등 제도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광명시는 작년 12월 관련 조례를 제정, 광명시 답례품 선정위원회를 통해 ▲광명사랑화폐 ▲광명동굴입장권 ▲광명동굴기념품을 답례품으로 선정했다. 앞으로 ▲농·축산물 ▲가공식품 ▲공예품 등 다양한 답례품 발굴 및 공급업체 모집을 위해 공모를 할 계획이다.

또한, 조성된 기금은 설명회, 토론회 등 다양한 창구를 통해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지역문제 해결과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곳에 활용할 예정이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