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안양시
[사회]안양시,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보험 단체가입 지원
사진=안양시청 제공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관내 어린이집의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과 보육교직원 복지향상을 위해 올해부터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보험 단체가입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기존에는 어린이집이 보육 아동 수에 따라 개별적으로 안전공제회에 가입했으나, 시에서 단체가입을 해 어린이집의 경제적·행정적인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가입을 통해 관내 352개소 어린이집의 재원아동 1만2000여명과 보육교직원 3300여명이 보험 혜택을 받게 된다.

주요 보장내용은 ▲영유아 생명·신체 피해 ▲제3자치료비 특약 ▲놀이시설 배상 ▲가스사고 배상 ▲보육교직원 상해 ▲화재 ▲풍수해특약 등 8종이다. 보장기간은 2023년 3월 1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다.

아울러 어린이집 안전사고 발생 시 신체 및 재산상의 피해보상에 대한 종합적인 보상체계를 구축하고, 일상생활 사고 보장을 통해 보육교직원 복지 증진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번 지원으로 어린이집 안전사고에 대한 종합적인 보상체계를 구축하여 부모가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보육활동 지원, 보육교직원의 처우 향상 등을 통해 보육의 질이 높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