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웰빙]광명시, 일직동 주변 4개 거리 '무의공 음식문화거리' 지정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일직동 주변 4개 거리를 ‘무의공 음식문화거리’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제3호 광명시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무의공 음식문화거리’는 일직동 AK플라자와 이케아 사이의 4개 거리로 음식점 40개소와 일반상점 10개소 상인들이 중심이 되어 골목 경제 활성화를 위해 주변 환경 개선에 나서는 등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의 3고로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김규식 광명시 부시장은 “일직동 상가번영회 상인들의 많은 관심과 높은 참여 덕분에 무의공 음식문화거리 지정이 가능했다”며, “일직동 일대가 음식문화거리로 새로 태어난 만큼, 시와 상인회가 더불어 상생하는 광명시 골목 경제 성장의 아이콘이 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시는 무의공 음식문화거리 지정을 기념하여 3월 중 일직동 상가번영회 상인들을 초대하여 지정서를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광명시는 2019년 ‘광명시 음식문화거리 조성 및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2021년 광사먹골 음식문화거리(제1호), 2022년 안재로 음식문화거리(제2호)를 지정하여 지역 상인회의 활발한 활동을 지원해왔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