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면접, 어떻게 입어야 할까?직종별 면접 스타일링 노하우 추천

상반기 채용을 위한 면접이 계속 되고 있는 가운데 갈수록 좁아지고 있는 취업 문을 뚫기 위해 첫인상을 좌우하는 이력서 사진과 면접에 대한 관심이 여느 때 보다 높아 지고 있다.

사진과 면접으로 보여지는 첫인상을 위해 누군가는 성형을 하기도 하고 누군가는 단기간에 다이어트를 하면서 보다 나은 외모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

하지만 실제로 인사 담당자들은 특별히 잘생기거나 예쁜 사람 보다는 밝고 성실한 이미지를 풍기는 지원자에게 호감을 갖고 더 후한 점수를 주게 된다고 한다. 이렇게 인사 담당자들에게 호감형 인상 주기 위해서는 깔끔한 정장 풍의 옷차림을 기본으로 헤어, 메이크업과 액세서리 소품 등으로 디테일을 살려 포인트를 줘야 한다.

다른 지원자와 차별화를 줄 수 있는 포인트 스타일링 법에 대해 스타일러스by골든듀의 정혜욱차장의 자문을 받아 직종별로 알아보았다.

   
▲ 스타일러스by골든듀의 비올라 실버브로치
# 대기업 – 기본을 지키면서 자신만의 포인트로 눈에 띄어라
 
질서와 체계를 중시하며 보수적 성향이 강한 대기업은 공채시즌이 되면 대규모의 지원자가 몰리기 때문에 단정한 가운데 자신만의 포인트를 줘서 인사담당자들의 눈에 띌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면접 시 복장은 유행을 따른 디자인 보다는 무채색 계열에 장식이 거의 없는 단정한 정장을 입어 기본에 충실한 이미지를 주는 것이 좋다. 또한 여기에 화려하지 않은 액세서리로 자신만의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남성들은 커프스나 넥타이 핀으로 평범해 보일 수 있는 무채색 계열 의상에 포인트를 주어 세련미를 더하고 여성들은 가슴 위 쪽에 브로치로 포인트를 주면 단정한 의상과 조화를 이루어 과하지 않은 주목 효과를 줄 수 있다.

또한 대기업용 이력서 사진촬영 시에 여성들은 오렌지색 립스틱으로 혈색을 살려주는 것이 좋다. 헤어는 지적인 분위기가 풍기는 롱 웨이브 머리와 단발머리로 영리한 지원자를 원하는 대기업 채용 담당자의 눈에 띌 수 있다.

   
▲ 스타일러스by골든듀의 볼라레 귀고리
# 서비스업 – 자연스러운 미소로 밝고 깨끗한 이미지를 줘라.  
 
고객을 상대해야 하는 서비스직종의 경우에는 밝고 깨끗한 이미지를 주는 것이 중요하다. 여성 지원자가 많은 서비스 직종 면접 시 밝은 블라우스에 H라인 치마를 입고 검정색 구두를 매치하는 것이 정석이다.

액세서리는 귀 바로 밑으로 떨어지는 심플한 진주귀걸이가 클래식하면서 단아한 느낌을 주어 적당하고 그 외에 목걸이나 반지 등의 액세서리는 하지 않는 것이 좋다.

이력서 사진을 찍을 때는 보브컷 헤어로 단아하면서도 깔끔한 느낌을 주거나 긴 머리는 앞머리를 모두 넘겨 깔끔하게 하나로 묶은 머리가 좋다. 메이크업은 진하지 않게 하되 볼터치로 생기를 주고 T존 부위 하이라이트는 얼굴을 입체적으로 보이게 해준다.

특히 서비스업계의 지원자들은 사진을 찍을 자연스럽게 미소 지어야 밝고 친절한 느낌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미리 자연스럽게 웃는 연습을 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다.

   
▲ 스타일러스BY골든듀의 콘그라치아 실버 귀고리
# 금융권 – 과도한 액세서리는 금물! 신뢰감을 줘라
 
금융권은 돈을 다루는 직업이다 보니 고객에게 신뢰감을 줘야 한다. 따라서 금융권에 지원자들은 이력서 사진과 면접을 통해서 ‘신뢰감’을 주는 것이 중요하다.

면접시 상하의 맞춤 정장은 포멀한 이미지로 인사 담당자들에게 신뢰감과 성실한 이미지를 줄 수 있다. 또한 남녀 모두 과한 액세서리 착용은 화려하고 사치스러워 보이기 때문에 하나 이상은 착용하지 않도록 한다.

정혜욱차장은 "남성들은 성실한 이미지를 줄 수 있는 시계를, 여성들은 단아한 이미지를 줄 수 있도록 드롭스타일이 아닌 심플한 디자인의 귀고리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력서 사진을 촬영할 때 여성의 경우 짙은 색조 화장이나 스모키 메이크업은 피하고 잡티를 커버하는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하는 것이 좋지만 기본적인 메이크업은 하는 것이 예의이며, 마스카라와 아이라인을 사용해서 눈을 선명하게 연출하면 또렷하고 빈틈없는 인상을 줄 수 있다.

헤어는 짧은 단발 머리가 단정하게 보이고 머리가 길 경우에는 포니테일로 깔끔하게 묶고 귀걸이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 스타일러스by골든듀의 캔디 실버 목걸이
# 디자인, 예술 계통 – 나만의 개성을 표현해라.
 
창조적인 업무가 많고 남다른 감각을 소유하고 있어야 하는 디자인, 예술계통의 사람들은 채용시 적극적이고 밝은 사람을 선호한다. 따라서 디자인, 예술계통을 희망하는 지원자들은 면접때 깔끔한 옷차림에 자신만의 감각을 살리기 위해 독특한 디테일의 주얼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정혜욱 차장은 "올여름은 비비드한 컬러의 주얼리가 트렌드이다. 면접시 트렌드인 비비드 컬러의 목걸이를 착용하는 것은 자신이 유행에 민감하다는 것을 보여주는데 효과적"이라고 한다.

또한 디자인 계열의 이력서 사진을 촬영할 때는 단정하면서 밝아 보이는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 중요하다. 최근 트렌드인 물결 펌이나 층 없이 무겁게 떨어지는 단발머리는 트렌드에 민감한 자신을 표현하면서 밝은 분위기를 낼 수 있다.하지만 과유불급이라고 너무 과도하고 화려한 스타일은 신뢰감을 떨어뜨릴 수 있으므로 조심해야 한다.

글=정혜욱차장, 사진=스타일러스bY골든듀

아이컬쳐뉴스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컬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