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신문사소개 홈 > 안내데스크 > 신문사소개

안녕하세요!
아이컬쳐뉴스입니다.

아이컬쳐뉴스는 백지상태에서 출발하는 인터넷 신문입니다. 백지위에 하나하나 채워가면서 아이컬쳐뉴스만의 색깔을 보이고 싶습니다. 그 과정에서 많은 질타의 소리를 들을 것입니다. 괘념치 않겠습니다.

아이컬쳐뉴스는 문화생활을 즐겁게 즐길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밑거름이 되고자 노력하겠습니다. 문화는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짧은 기간 만들어지는 문화가 있다면 오래 세월 묵히고 묵힌뒤에야 만들어지는 문화도 있습니다.

이러한 문화를 찾기위한 노력을 소신껏 펼쳐 보이겠습니다. 100% 아니 어쩌면 1%의 만족을 드릴 수 없을 수도 있습니다. 작은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아이컬쳐뉴스는 조금이라도 다르다는 말을 듣고 싶습니다. 그것을 위해 성장통을 겪을 것입니다. 성장통을 통해 조금씩 조금씩 만족을 시켜드리겠습니다. 수 많은 실수를 통해 아이컬쳐뉴스는 성장통을 겪을 것입니다.

2007년 새 해 첫 발을 내딛는 아이컬쳐뉴스를 지켜봐 주십시오.
노력하는 아이컬쳐뉴스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