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웰빙]광명시, 반려동물문화복합센터 ‘반함’ 개소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반려동물문화복합센터 ‘반함(반려동물과 함께)’을 14일 오전 구(舊) 평생학습원 지하 1층에 문을 열었다.

시는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반려동물을 보호하고 사람과 동물의 공존, 올바른 반려 문화 정착을 위해 반려인들의 오랜 숙원인 광명반려동물문화복합센터를 조성했다. 반함은 실내 79㎡규모로 교육장과 미용실, 상담실 및 사무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유기동물 입양사업 및 반려동물 행동교정 교육 등을 운영한다. 또한 130㎡의 야외 놀이장을 조성하여 반려동물들이 자유롭게 뛰놀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반려동물 입양을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반함에서 제공하는 기본 교육을 이수해야 하며 입양할 반려동물과의 놀이를 통해 친밀감을 형성하고 유대를 강화하는 프로그램을 마쳐야 한다. 프로그램을 마치면 반려동물을 위한 선물을 지급한다.

광명시는 14일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회 의원, 오승은 광명멍사모 대표, 오지영 길고양이친구 대표, 김진영 광명수의사회장, 장주경 광명공수의사, 광명시 동물보호명예감시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개최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반려동물문화복합센터 이름을 ‘반려동물과 함께’라는 문구를 줄여 반함이라고 지었다. 반려동물이 소중한 생명체로서 보호받고 사람과 함께 소중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반려동물 문화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설하고 알차게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반려동물문화복합센터 외에도 안양천에 700㎡의 반려견 간이 놀이터를 조성하여 2019년 9월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휴게공간을 겸한 파라솔과 반려견의 배변봉투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유기동물 입양비 지원 사업’으로 유기동물을 입양할 때 드는 질병 진단비를 비롯해 치료비, 예방접종비, 내장형 동물 등록비, 미용비 등 1마리당 최대 15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