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2024년 예산, 1조 635억 원 확정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2024년 예산을 지난 14일 광명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올해 1조 535억 원보다 9.49%(100억 원) 증가한 1조 635억 원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민생경제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사회안전망을 강화하는 사업과 탄소중립, 평생학습, 디지털 전환과 같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분야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며 “세수 마련이 녹록지 않지만, 위기 속에서 민생을 보듬는 재정 운용을 위해 불요불급한 사업을 정비해 확장 재정을 편성했다”며 “올해로 5회째 개최한 500인 원탁토론회는 시민이 시정에 직접 참여하는 직접 민주주의를 실현하는 대표적 사례로 2024년도 예산에 미편성되었지만, 지속적으로 의회와 협의하여 내년에 개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2024년도 예산을 상생, 지속가능한 성장, 공동체 회복 등 3대 분야에 집중 투자할 방침이다. 민생경제, 일자리, 사회안전망, 문화예술 분야에 4천788억 원, 복지와 지역 안전 등 ‘사회안전망’ 확보를 위한 예산은 4천164억 원, ‘지속가능 성장 예산’으로 2천168억 원,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예산에 1천12억 원을 편성했다.

또 미래도시 광명을 준비하기 위한 예산은 1천156억 원이 투입된다. 마지막으로 시민 협력 시대를 열기 위한 ‘공동체 회복 예산’은 자치와 협력 분야에 총 896억 원을 편성했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