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경찰 및 소방과 치안 협업 강화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14일 오전 광명경찰서에서 ‘2024 상반기 광명시 지역치안협의회’를 개최해 21개 시민 안전 정책을 검토하는 등 범죄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경찰, 소방, 민간과 협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지역치안협의회를 중심으로 생활밀착형 안전 정책을 발굴해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박 시장과 광명시의회 부의장, 광명경찰서장, 광명소방서장, 광명교육지원청장, 자율방범대장 등 지역치안협의회 위원과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해 기관별로 제안한 치안 정책을 검토했다.

기관별 제안 사항을 살펴보면, 우선 광명경찰서는 가림산 둘레길 범죄예방 환경개선 확충, 자율방범대 복제 구비 예산 협조, 보호 대상 정신질환자 및 주취자 등 공공병상 설치, 행정입원 활성화 방안을 위한 공동대응체계 구축, 청소년 흡연신고 다발구역 환경개선, 어린이보호구역 시간제 속도제한 시설물 설치, 광명대교 및 철산대교 상습정체구간 개선, 보이스피싱 홍보 강화 등 9건을 제안했다. 

광명소방서는 단독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확대,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관계기관 협력체계 강화, 지역안전 협력사업 추진 등 3건을 제안했다. 교육지원청은 늘봄학교 아침돌봄 운영 학교의 주변 순찰을 요청했다.

시는 이 가운데 ▲소방시설 보급 확대 ▲재난안전 협력체계 강화, ▲지역안전 협력사업 추진 ▲방범시설물 보강 ▲보이스피싱 홍보 강화 등의 안건은 즉시 추진하고, 시민 협의나 기관 간 조율이 필요한 사안은 실무협의를 통해 조속히 실행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광명시는 ▲악성민원 현장 대응 강화 ▲지역축제 안전관리 협조 ▲교통안전시설 설치 ▲노후아파트 사고 대응 협력체계 구축 ▲청소년 유해환경 순찰 강화 등을 각 기관에 제안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