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싱글여성, 조인성에게 프러포즈하고파발렌타인데이 때 프러포즈하고 싶은 연예인

싱글여성들이 발렌타이데이 때 프러포즈하고 싶은 연예인으로 조인성을 꼽았다.

케이블.위성TV 스타일채널 온스타일이 이상형 찾기 리얼리티 쇼 <하우 투 겟 더 가이> 방송을 앞두고 2035 싱글여성을 대상으로 ‘이상형’에 관한 흥미로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다.

이번 조사는 2035 싱글여성 1,921명이 참가한 1월 26일부터 30일까지 온스타일 홈페이지에서 실시됐다.

2035 싱글여성의 44%(839명)는 ‘발렌타인데이 때 프러포즈하고 싶은 연예인’에 조인성을 선택했다. 2위는 강동원(25%)이 차지했으며 지현우(12%), 천정명(8%)가 뒤를 이었다. 

‘자신이 아직도 혼자인 이유’를 묻는 질문에는 ‘맘에 드는 이성은 항상 임자가 있었기 때문’(29%)이라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자신의 높은 눈이 문제’(23%), ‘남자 만날 기회가 없어서’(21%)이라는 답변이 2,3위를 차지했다. 

‘맘에 드는 남자를 내 남자로 만드는 비법’을 묻는 질문에는 ‘작은 유머에도 즐거워 할 줄 하는 센스’(44%)를 1위로 뽑혔다. 2위는 ‘상대방과 계속 눈 마주치기’(23%)가 차지했으며, 3위는 ‘친밀한 스킨십으로 그와의 거리를 좁힌다’(18%)가 올랐다.

‘가장 이상적인 배우자상’에는 응답자의 43%가 ‘계획적이고 현실적인 남자’라고 대답했으며  2위는 ‘내 일을 이해해 주는 남자’(27%)가 차지했다. 반면 ‘내 직장생활에 종지부를 찍어줄 남자’(24%)가 3위에 올라 2035 싱글여성들의 솔직한 마음을 대변했다.

마지막으로 ‘결혼하고 싶어질 때’를 묻는 질문에는 ‘자신보다 못하던 친구가 결혼 뒤 자신보다 더 잘사는 모습을 보았을 때’(29%)가 1위를 차지했다. 근소한 차이로 ‘주말을 전화 한통 없이 혼자 보낼 때’(28%)가 2위에 올랐다.

<하우 투 겟 더 가이>(원제:How to Get the Guy)는 2월 4일(일)부터 매주 일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이정민 기자  com423@paran.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